• 부자의 비밀
  • 2016.02.19
투자자산을 보호하기 위한 다섯가지 방법
  • 송락현 Product Analyst
  • 2
  • 305

투자시장의 높은 변동성은 좀더 높은 수익률을 추구하는 투자자들이 피할수 없이 직면해야 할 가장 큰 어려움 중의 하나입니다. 투자시장이 지닌 이러한 기본적인 위험은 경험이 적은 투자자 뿐만 아니라 오랜 경험을 가진 투자자와 심지어 기관투자자들도 쉽게 극복하기 어려운 문제 입니다. 투자위험을 대비하기 위한 중요한 5가지 방법을 정리해 봅니다.

 

구체적인 투자목표를 세울 것

 

투자목표를 사전에 세워놓지 않으면 단기적인 시장의 변동성에 흔들릴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어느 누구든 본인이 가지고 있는 자산에서 손실이 발생하고 있다면 심리적으로 감당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특히, 주식과 같은 변동성이 높은 자산에 투자하는 경우 때로는 손실폭이 30%, 40% 혹은 그 이상이 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사전에 구체적인 투자목적과 투자기간을 설정하고 감내할수 있는 위험수준을 고려하여 투자한다면 단기적인 변동성을 이겨낼 수 있는 원동력이 됩니다.

 

적절히 분산투자 할 것

 

계란을 한바구니 담게 되면 모두 깨질 가능성이 높아지듯이 동일하거나 비슷한 자산에 집중투자하는 경우 시장의 하락, 특히 특정시장이 급격히 하락하는 경우 큰 손실을 입을 수 있습니다. 때문에, 잘 분산된 포트폴리오에 투자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잘 분산된 포트폴리오는 주식, 채권, 예금 등과 같이 다양한 자산에 투자가 될 뿐만 아니라, 지역별, 섹터별로도 다양한 시장에 노출된 포트폴리오를 의미합니다. 또한 최근에는 일반적인 주식, 채권 뿐만아니라 원자재, 부동산펀드와 같은 대체투자수단 및 손실을 방어해주는 구조화된 증권들이 많이 나와 있습니다. 이러한 자산들을 적절히 섞어 준다면 전체적인 포트폴리오의 위험을 낮추면서 수익률을 보다 향상할 수 있습니다.

 

잡음에 흔들리지 말 것

 

일단 투자를 하게 되면, 수많은 투자 관련 뉴스와 지표의 움직임에 관심을 갖게 됩니다. 설사 10년, 20년의 투자목표를 가지고 있다 하더라도 하루이틀 사이에 벌어지는 가격의 움직임에 민감하게 반응합니다. 어떤 투자자가 한달안에 환매를 하고 자금을 마련해야 한다면 작은 시장 움직임에 민감할 수 밖에 없고 예측할 수 밖에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많은 투자자들이 5년, 10년, 더 길게는 그이상의 투자기간을 바라보면서 당장 오늘의 뉴스와 가격 움직임에 민감하게 반응합니다. 이러한 당장의 시장 움직임은 장기적인 투자목표와 크게 상관없는 경우가 많으며 오히려 심리적으로 장기적인 투자목표에 집중하기 어렵게하는 요인입니다. 투자기간과 상관이 없다면 과감히 오늘 아침의 뉴스와 당장의 시장가격의 움직임을 무시하셔도 좋습니다.

 

다수를 쫓아가지 말 것

 

개인투자자들은 보다 많은 사람의 의견을 따라 투자를 결정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투자의사 결정이 합리적이냐 비합리적이냐를 따지기 보다는 좁게는 내 주변사람, 넓게는 전체적으로 시장의 자금이 몰리는 곳에 투자할때 보다 확신을 얻고 심리적인 편안함을 느끼곤 합니다. 행태재무학에서 군집행동(herding behavior)이라고 부르는 이러한 투자 행태를 보이는 데는 몇 가지 심리적인 이유가 있습니다. 다른 사람과 다른 의견을 가지는 것에 대한 부담일 수도 있고, 다수가 따르는 의견이 틀리지는 않을 것이라는 기대감도 존재할 것입니다. 어쨌든 다수를 따라 투자하는 경향을 보이는 것은 합리적인 의사결정과는 거리가 있습니다. 또한, 오히려 투자시장에서는 다수를 쫓을 때 위험이 훨씬 커지기도 합니다. 예를 들어, 투자자들의 특정자산에 과도한 집중은 자산가격 버블의 주요한 원인 중의 하나입니다.

 

충분한 현금을 보유할 것

 

시장의 변동성 위험에 대처하는 것 만큼이나 중요한 것은 충분한 유동성을 가지고 있는 것입니다. 누구나 급하게 현금이 필요한 순간이 발생 합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자산을 변동성이 높은 투자자산에 넣는다면 갑작스럽게 유동성이 필요한 순간에서 원하지 않게 자산을 매도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얼마나 투자할지 결정하는 순간에 적어도 3-6개월간의 생활비는 현금이나 쉽게 현금화 할수 있는 계좌에 넣으시고 단기에 목돈이 필요한지 사전에 충분히 검토해야 합니다.

 

송락현 Product Analyst
미래에셋자산운용, 얼라이언스번스틴 자산운용에서 세일즈와 마케팅을 담당했습니다. 대형금융기관의 좋은 상품들도 일반 투자자에게는 나쁜 결과로 이어지는 경우를 경험하며 새로운 금융을 꿈꾸다 두물머리를 공동창업했습니다. 국제금융자격증인 CFA를 보유하고 있고 성균관대 경제학부를 졸업하였습니다.
최정상급 ELS 투자 칼럼을 가장 먼저 받아보세요
회원가입 & 뉴스레터 구독
관련 포스트